Hallo ! Guten Tag !

독일 하면 생각나는 음식이 어떤게 있을까요 ?

소세지(Wurst) ?
감자(kartoffel) ?
돈까스(Schnitzel) ?

많이 있지만 그중에 꼭 먹어야 하는 음식 ! 

바로 학세(Haxe) 입니다 .

학세는 ,
돼지를 의미하는 슈바인(Schwein)과 동물의 발목 위 관절을 의미하는 학세(Haxe)의 합성어로, 돼지의 발목 윗부분을 구워 요리한 독일 전통 음식입니다.

모양은 우리나라의 족발과 비슷하지만, 돼지의 정강이 부분을 삶은 후 이를 다시 굽는 방식으로 조리하기 때문에 식감은 슈바인스학세가 더 부드럽고 껍질은 쫄깃하며 바삭합니다. 

주로 양배추를 발효시킨 독일식김치 자우어크라우트(Sauerkraut)와 감자 를 곁들여 먹습니다. 

맥주와 잘 어울리는 음식으로 독일의 맥주 축제 등에 빠지지 않는 메뉴이며 제가 좋아하는 보양식이기도 합니다 .
 

보통 레스토랑에서 먹으면 15유로(한화로 18000원)에서 20유로(24000원)로 학생신분으로써 사먹기는 부담스러운데 ,

이렇게 임비스(Imbiss)에서 사먹으면 단돈 4,20유로 (한화로 5000원)로 먹을수가 있답니다 .


여행오시는 학생분들에게도 저렴하게 학세를 즐길수 있는 희소식 !
직접 이곳에서 먹고가도 되고 구매후 호텔에서 맥주와 먹어도 되지요 .

Fleischerei Richter !
보니까 체인점이라 많이 있는듯 합니다.


보통 이곳에서 먹고간다고 하면 자우어크라우트와 함께 이렇게 나옵니다 .



저는 포장해와서 집에서 한번 더 오븐에 구워줍니다 .
껍질을
 더 바삭하게 만들기 위해서 입니다. 



저는 달콤한 머스터드 소스에 찍어먹습니다 .



제가 제일 좋아라 하는 콜라겐 덩어리 껍질 !!!! 


바삭 고소 ~ 쫄깃 쫄깃 ^^


학세 하나 사서 동생이랑 같이 샐러드와 밥이랑 함께 먹는답니다 .


학생여러분 독일 여행오시면 레스토랑 말고 이렇게 저렴하게 드셔보세요 ^^

레스토랑에서도 먹어봤는데 당연 레스토랑에서 파는게 더 맛있긴 합니다만 저렇게 임비스에서 파는것도 맛있답니다 ^^

츄스 ~~~~~

❤ 하트모양 공감버튼 눌러주세요 ❤


설정

트랙백

댓글

  • 고고 2017.03.28 11:19 답글 | 수정/삭제 | ADDR

    와우~먹음직스럽네 ^^ㅋㅋ

  • 보리🍻 2017.03.28 13:38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워낙 족발도 좋아하지만...
    티비에서 가끔 접하게되면 동공확장되는 음식입니다...언젠간 먹고말꺼에요 ㅎㅎ
    오늘도 잘 챙겨드시고 행복하세요~

    • 쥐쎄프라우 2017.03.28 17:10 신고 수정/삭제

      꼭 독일 여행 오시면 드셔보세요 ^^ 감사합니다 자주 들려주세요 ㅎ

  • 차포 2017.03.30 16:29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그냥 저냥이었습니다. 차라리 자가맥주들이 더...이거 가져와 보겠다고 돌아다니던 때...벌써 15년도 더 되었네요...자가 맥주도 한때 바람...외려 커피배전이 더 발달...학센도 족발 못이길듯.하네요....뭐 놀러가서야 한끼 먹는데야....그런데 혼자먹기는 어델가도 양이 많았던듯 기억.....아 옛날이여네요

    • 쥐쎄프라우 2017.03.30 19:33 신고 수정/삭제

      족발이 맛있긴 하지요 ^^

    • 차포 2017.03.30 20:46 신고 수정/삭제

      학센 가져 오신분들 그리 재미들은 못보셨지 합니다. 역시 독일간 김에 쬐만한 잔에 맥주 홀짝거리면서 족발 대신 먹는 맛인거 같아요

  • 차포 2017.03.30 20:19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독일간 간 김에 족발 먹고 잡을때 슈바이넨 학센에다가 쬐만한 잔맥주 홀짝거리며 자워 크라우트 한입....이거지요 뭐 인생 별거 있나요 먹자고 댕기는데...하지만 울나라..별 재미들 못보실듯 합니다...족발하고 쌈이 학신.하고 자워크라우트 조합 찜쪄먹지요....자가맥주 소주는.호불호가.갈리는 지라 노코멘트 입니다

    • 쥐쎄프라우 2017.03.30 20:50 신고 수정/삭제

      잘하는 집에 가서 조리된후 바로 먹으면 맛있는데 ^^ 이게 맛있다고 소문난곳이랑 아닌곳이랑 맛차이가 천지차이가 나더라구요 ㅎ

    • 차포 2017.03.30 21:04 신고 수정/삭제

      장충동 족발집들도 마찬가지 입니다. 전 한집만 갑니다..할배시절부터 저희4대가 한집만 가거든요....옥중의ㅡ옥 고르는거 쉽기도 어렵기도 합니다.

    • 쥐쎄프라우 2017.03.30 21:05 신고 수정/삭제

      아 저도 족발이 먹고싶네요 ^^ 한국 못가본지 4년이 넘어서요ㅠ.......

드레스덴은 가까워서 자주 갔었던 도시입니다 . 
입시시험을 보러도 갔었고 동생과 친구들과도 자주 갔었던 곳입니다 . 

드레스덴은 엘베강이 흐르는 도시이며 독일의 피렌체’라고 불릴 만큼 아름다운 도시입니다. 
1711∼1722년에 건립된 바로크 양식의 츠빙거궁전을 비롯하여 왕성·드레스덴미술관 등 유명한 건축물과 회화 등 많은 문화재가 있고,드레스덴 교향악단·국민극장 등이 있어 예술의 도시, 음악의 도시로서 알려져 있습니다 . 
특히 C.베버, J.실러, R.슈트라우스 등과도 연고가 있는 곳으로 유명하지요. 










밤에 건축물들 사진 찍는데 어느 독일인이 불쑥 들어와 사진을 찍어달라고 합니다 .
정말 유쾌한 분이시죠 ? ^^











드레스덴 대성당 내부의 모습입니다 .
갈때마다 문이 닫혀있어서 구경할 기회가 없었는데 저 날은 오후에 합창당 공연이 있어서 리허설이 한창이라 구경할 기회가 되었네요 ,,










아직 변성기가 오지 않은 어린 남자아이들로만 구성되어 있는 합창단이었습니다 .
 저도 어린이 합창단 지휘를 꿈꾸기도 하는데 참으로 목소리가 귀하다 못해 관중으로서 스스로 눈이 감기게 만듭니다 (시각으로 인해 청각에 방해를 주고 싶지 않아서..)






군주 행렬의 벽화가 나옵니다 .

 대 공습때 도시 90 % 가 잿더미로 변했는데  유일하게 이 벽화만 피해를 입지 않고 그대로 남아있어서 시민들이 기적의 벽화라고도 부른다고 합니다 . 
길이는 무려 101m. 

이 그림에 화가의 모습도 포함되어 있어서 찾아보라고도 한답니다 ^^







저렇게요 ..... 화가가 누구일까 .. 찾고 있습니다 ^^







이것은 잼퍼오페라 하우스 .
독일 3대 오페라중에 하나이자 유럽에서 가장 아름다운 오페라 하우스중에 하나입니다 .





쯔빙거 궁전 ! 
바로크 양식으로 지어져 1719년도에 완공된 궁전 .
궁전에 마치 데칼코마니 처럼 양쪽이 똑같이 지어져 있습니다 .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뷰입니다 .



한참 구경후
배가 고파 슈바인학세와 햄 그리고 맥주를 주문해 게 눈 감추듯 먹습니다 . 
이때 친구가 사줘서 그런지 더 맛있었던 기억이납니다 ^^


한국에 있을때 자주가던 동네 맥주호프집 이름이 엘베강 이었는데 그때 당시엔 제가 진짜 엘베강이 흐르는 곳에서 맥주를 마실수 있으리라고는 상상도 못하고 있었는데 제가 이곳에 있네요 ^^ 

인생은 참 한치앞도 모르고 재밌는거 같아요 .

츄스 ~~~~~~~


❤ 하트모양 공감버튼 눌러주세요 ❤


설정

트랙백

댓글

  • 쑥쑥람보 2016.09.01 07:52 답글 | 수정/삭제 | ADDR

    우와 나는 나만보여여 ㅋㅋㅋㅋㅋㅋㅋㅋ
    또 가고싶습니다유

  • 싱징앙 2016.09.01 09:36 답글 | 수정/삭제 | ADDR

    슈바인학세 먹어보고싶어요 ㅠㅠ

  • Herr 초이 2016.09.02 05:18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ㅋㅋ 내년부터 독일 여행이닷 ㅋㅋ

    • 쥐쎄프라우 2016.09.02 05:51 신고 수정/삭제

      제꺼 잘 봐두세요 ㅋㅋㅋ 사년간 이제껏 다닌 여행 올릴거에오 ㅋㅋㅋㅋ

  • 임찌 2016.09.03 22:46 답글 | 수정/삭제 | ADDR

    독일여행은눈으로하고있습니다ㅋㅋㅋ


https://youtu.be/hEa7h13tlY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