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llo ! Guten Tag !

오늘은 제가 식겁했던 하루에 대해 포스팅을 하려고 합니다.

어김없이 학교를 가는 화요일이 와서 함부르크 행 기차를 탔고 잘 도착해서 수업도 잘 마쳤습니다 .

돌아가는 기차 시간도 확인했고 ,
기차 시간이 1시간정도 있었습니다 .

참고로 저는 함부르크 중앙역에서 기차를 타지 않고 학교와 가까운 함부르크 알토나 역에서 탄답니다.

친구와 수다를 떨다가 기차시간에 맞춰서 학교에서 출발했습니다 .

찝찝한 마음에 표를 다시 확인하니 표가 글쎄 알토나역이 아닌 중앙역에서 출발 하는건데 잘못봐서 기차를 놓치고 표를 버리게 되었답니다 .. 알토나역까지 가는 시간만 계산해서 나왔기 때문에 거리가 있는 중앙역까지 가기엔 역부족...

정말 피가 거꾸로 솟는거 같고 미치 겠더라구요 ...
매일 한푼 두푼 아끼며 사는데 한번의 실수로 80유로에서 100유로가 날라가게 생겼으니까요 ...
저정도면 아껴서 한달 식비거든요 !

그래서 우선 직원사무실(라이제첸트룸)로 가서 얘기 해보자 싶었죠 ,

3년전쯤에도 한번 입시를 보러다니다가 제 실수로 기차를 놓쳤는데 직원에게 가서 사정 얘기했더니 그냥 새로운 무료 표를 줬었거든요 .


그래서 가서 직원에게 다가가서 표를 보여주며 얘기했어요

나 - " 나 기차를 방금전에 놓쳤어요 ..... 

직원 - 굉장히 나쁜 상황인데 , 무조건 표를 새로 구매 해야 합니다 (단호)

나 - 정..말 로요....? 하....

직원 - (잠시 곰곰히 생각하더니 ) 알았어 표 다음꺼 탈수있게 줄게 !

나 - ( 살았다는듯 환히 웃으면서) 정말로요 ?? 정말 정말 감사합니다 좋은하루되세요 !

직원 - ( 마치 딸을 바라보듯 흐뭇하게 웃으면서 ) 좋은 여행 세요 !




저는 원래 종이표를 따로 인쇄해서 가지고 다니지 않고 핸드폰에 있는 온라인 티켓을 사용하는데 직원분께서 저의 표를 지금 이메일로 보내달라고 하더니 이메일로 받고 직접 인쇄까지 해주시면서
원래 표에 다른기차를 타는 이유를 함부르크 시내버스가 연착되서 기차를 놓친걸로 써주셨습니다.


그리고 다음 표 플란을 뽑아주셨답니다 .


정말이지 오늘은 행운이 따라줬던 하루였답니다 ..
보통 기차를 놓쳤다고 하면 얄짤없이 새로운 표를 구매 해야 하거든요 .

가서 사정을 얘기 하면 직원 재량껏 해결이 가능하다는 것을 말씀드리고 싶었어요 .(나의 실수로 새로운 표를 구매하는게 당연하지만 .... 당일표는 너무 비싸기에...)


독일에서 유학하는 우리 유학생들도 기차를 놓쳤을때 무조건 먼저 구매 하시지 마시고 저처럼 시도해보시는건 어떨까요 ? ^^




기차타고 가는길 창밖 풍경 보여드릴게요



처음 이글 포스팅은 논란의 여지를 가득 담고 있어 수정하였습니다^^
지적 감사합니다.
좋은 팁을 드리고자 생각없이 포스팅한점 사과드리고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


츄스 ~~~~~

하트모양 공감버튼 눌러주세요


설정

트랙백

댓글

Hallo ! Guten Tag ! 


저는 학교를 가기위해 대략 4시간 거리인 함부르크로 갑니다 .
기차를 주로 이용하는데요 .
독일에 사시는 분들이라면 독일 기차가 고장도 자주 나고 연착이 너무 자주 된다는 점 알고 계실겁니다 .....
제시간에 도착하면 독일 사람들 마저도 당연한게 아니고 
다행이라는 표현을 쓰고, 연착이 되면 

" 당연하지 , 왜 아니겠어 , 새롭지도 않네 " 

라는 표현을 한답니다 .
연착이 너무 자주되니까 약속이 있어도 기차때문에 늦난다고 하면 당연한듯 이해를 해주기도 하구요 . 


저도 오늘은 2시간이나 연착이 되어서 이왕 이렇게 된거 연착되서 티켓비 환불받는 방법이나 소개해 드리자 싶어 이렇게 포스팅합니다 ^^

도착을 예정된 시간보다 1시간 늦게 도착하셨다면 금액의 25% .

2시간 늦게 도착하셨다면 금액의 50%.환불 받으실수 있습니다.

단 , 환불 받으실 금액이 4유로 아래라면 환불이 되지 않는다는 점 !

저는 2시간 연착되서 50 % 환불 받겠네요 ......

연착이 되셨다면 먼저 라이젠젠트룸으로 가셔서 연착되었는데 다른 기차 언제냐고 물으시고 연착으로 인해 아무 기차나 타고 된다는 도장을 받으세요 .

이렇게 !



그 다음 이걸 타면 된다고 하며 기차시간과 정보가 적힌 종이한장을 인쇄해 줄거에요 .



그리고 1시간 이상 연착되신분들은  Fahrgastrechte - Formular 를 달라고 하세요 . 
이유를 물으신다면 Verspätung 이 되어서 그렇다고 말씀하시구요 !

인터넷에서도 포뮬라를 인쇄가능 하십니다만 가신김에 받아오시면 좋으니깐요 ^^

그럼 이 포뮬러를 줄거에요 .


이 포뮬러를 빈칸 채워서 다른날 역에 가실일 있으실때 다시 라이젠젠트룸 가셔서 내시면 바로 현금으로 돌려받게 된답니다 .

우편으로 보내서 은행계좌로 받는 방법도 있지만 언제 들어올지도 모르고 바로 현금으로 받는게 좋아서 저는 이렇게 한답니다 .

그럼 저와 함께 빈칸을 채워보실까요 ?
제 기차티켓을 예를들어 채워볼게요 !

1번 
Angaben zu Ihre Reise .am(TT.MM.JJ) 칸에 - 기차를 탄 날짜를 넣아주시구요. 
예) 12.10.2016

Startbahnhof 칸에 - Hamburg-Altona
Abfahrt 1t Fahrplan 칸에 - 17.46 uhr .

Zielbahnhof 칸에 - Halle(Saale)Hbf
Ankunft 1t Fahrplan 칸에 - 21.50 uhr.


Angekommen bin ich am 칸에 실제 도착한 정보를 넣어주시면 됩니다.

예) 13.10.2016 mit Zug HEX .
 Zug-Nr 27719. 
tatsächliche Ankunft 00.40uhr(연착이 또 되어서 원래 도착해야할 시간보다 11분 늦게 도착했습니다)

Erster verspäteter/ausgefallener Zug (어떤 기차때문에 연착이 된건지 기입하시면 됩니다 저는 함부르크에서 하노버 가는 첫번째 기차가 25분정도 연착되어 갈아탈 두번째 기차를 놓친경우입니다) -

ICE. Zug-Nr. 885. Abfahrt 1t Fahrplan - 18.10uhr 라고 실제 출발한 시간정보를 기입하시면 됩니다.

그 다음 밑에 Zutreffendes bitte ankreuzen und entsprechenden Bahnhof eintragen 이라고 쓰여있습니다. 그래서 연착이 되어 결론은 어떤일이 일어났느냐고 묻는질문입니다 . 
저는 마지막 갈아타야할 기차를 놓쳤으니 
첫번째에 쓰여있는 - Ich habe den Anschlusszug verpasst im Bahnhof 칸에 X 엑스 모양으로 체크 해주시구요 .
놓친 역 이름 Hannover Hbf 라고 옆에 빈칸에 채워주시면 된답니다. 
보통 한국사람들 저와 같은 경우뿐일거라서 밑에지문들은 설명 생략 하겠습니다 ^^

2번 Gewüschte Art der Entschädigung 은 돈으로 직접 받을래 아니면 계좌로 받을래 / 상품권으로 받을래 질문인데요 첫번째에 체크하시고 창구에서 바로 돈을 수령하시라고 추천해 드리겠습니다 !

뒷장 3번 4번은 계좌로 돈을 이체 받겠습니다 하고 은행계좌 정보를 다 기입하는 곳입니다만 바로 돈을 지급받는 방법을 추천해드리기 때문에 생략하겠습니다.



그 다음 이 부분에 날짜와 사인을 하세요 .

그 다음 역에 가실일 있으실때 라이젠젠트룸에 가셔서 제출하시고 돈 바로 돌려 받으시면 된답니다 . 

받을수 있는 기한은 1년이라고 알고 있습니다 ^^

여러분들도 연착됐으면 귀찮다고 그냥 지나치지 마시고 받으실수 있는 보상은 다 받으세요 !!!


츄스 ~~~~~~~~


하트모양 공감버튼 눌러주세요


설정

트랙백

댓글


Hallo ! Guten Tag!

오늘은 독일의 시간관념에 대해 말씀드릴려고 합니다 .


보통 한국 사람들도 알고 있기를 독일사람들은 시간을  정확히 엄수해 !
라고 생각하시는데 대부분 그렇지 않습니다 .. 물론 기관에 종사하시는 분들은 제외 입니다만 ..




예를 들자면 시청이 문닫는 시간은 15시인데 14시 45분에 와서는 20분짜리 업무를 처리해달라고 하면 단호하게 해주지 않습니다 . 내일 일찍 다시 오라고 합니다 . 한국 같은 경우는 퇴근시간이 늦어져도 해주죠 ^^ ... 그런데 간혹 기관에 종사하시는 분들중 일은 열심히 않하시고 자리비우고 노시는 분들이 종종 있습니다 ... 나는 급해 죽겠는데 이틀 삼일을 걸려 하루종일 전화해도 안받습니다 . 다른 번호에 전화하면 그 담당자 자리를 비웠다고 조금 나중에 전화하라는 말뿐 ! 또 기관종사자들 퇴근시간은 얼마나 빠른지 ... 물론 , 다 그렇지는 않습니다만 그러신분들 보면 참 독일은 근로자들이 일하기 좋은 나라구나 라는점 자주 느꼈습니다 .

또한 독일 기차(Deutschebahn) !!!!! 우..... 떠올리니 또 스트레스가....


Immer Verspätung !!!! (항상 연착)
진짜 시간 안지키고 기차 고장나서 연착되고 철도 고장나서 연착되고 일주일에 한번씩 꼭 장거리로 기차를 타는데 매번 연착됩니다 . 한시간 연착되는건 이제 귀엽게 봐줍니다 ..

그리고 기차연착으로 인해 늦어진다고 말하면 다들 이해할 정도니 말 다했죠 ..
 제시간에 도착하면 감사할 정도니 ...
 
자 , 코리아타임처럼 저먼타임도 있습니다 .
 
시간을 칼같이 지킬거 같은 독일 !

예) 학원이나 학교 같은 경우는 13시 수업이면 13시 15분까지 와도 됩니다 . (업무적인건 제외입니다)



또 다른 예를 들자면 제가 방을 보기로 하고 중개업자와 약속을 해서 제시간에 중개업자를 만났고 또 다른 사람이 방을 보고싶어해서 기다려야 한다고 했습니다 . 딱 15분 기다리고 그만 됐다고 가자고 하더군요 !

삼년 넘게 살아보면서 느낀건데 때와 장소에 맞게 눈치껏 해야한다는 점 ^^
그리고 제가 독일와서 늘은건 인내심 입니다 ^^

그리고 어디까지나 제 개인적인 견해임을 알려드립니다 ^^


츄스 ~~~



공감 눌러주세요

설정

트랙백

댓글


https://youtu.be/hEa7h13tlYU